핸드폰_보조금 2007.05.30 11:07

쉽게 공짜폰 받기. 보조금 밴드도입으로 다양해진 공짜폰 받기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앞으로 공짜 휴대전화가 더 많아질 전망이다.

관련 업계에 따르면 이동통신사들은 30일부터 최대 3만원의 '보조금 밴드(band)'를 도입하고 일부 전략 단말기에 대해서는 3만∼5만원의 보조금을 추가로 지원한다. SK텔레콤과 LG텔레콤은 보조금 밴드 금액 외에 5개 단말기에 대해 3만∼5만원의 보조금을 추가로 준다고 설명했다. SKT는 30일부터 2개월간, LGT는 해당 단말기의 물량이 소진될 때까지 추가로 보조금을 지급한다.

KTF는 전략적 4개 모델에 대해 재고 물량이 소진될 때까지 3만원을 더 얹어주기로 했다. 이에 따라 이동통신사는 최대 8만원 또는 6만원 정도의 보조금을 더 지원하게 된다. 기존 보조금까지 고려하면 '공짜폰'을 구할 수 있는 셈이다. 휴대전화 보조금 밴드란 이동통신 사업자가 기존의 보조금에 합법적으로 추가할 수 있는 '일정 금액'의 범위로, 정보통신부가 지난달 초 도입한 제도다.

업계 관계자는 "사업자들이 밴드의 범위 안에서 자유롭게 보조금을 차등 지급할 수 있는 만큼 여러 대리점을 돌며 구입하려는 휴대전화 가격을 꼼꼼히 비교하는 발품이 필요하다"고 설명했다.

신고


티스토리 툴바